길에서 스마트폰 볼 때 장애물을 피하는 기막힌 방법을 공개합니다



이마에 커다란 눈이 생겼습니다. 기괴한 전선으로 이어져 있는데 깜빡거리기까지 합니다. 알고 보니 이 눈의 정체는 센서. 길을 걷다 스마트폰을 보려고 고개를 숙이면 센서 렌즈 뚜껑이 열리고, 눈앞에 장애물을 맞닥뜨리면 소리를 냅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