더는 방치할 수 없다…주요국 앞다퉈 가상화폐 옥죄기 가세



가상화폐에 대한 각국의 규제와 단속이 본격화하고 있습니다. 사각지대에 계속 방치했다가는 금융소비자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와 함께 화폐에 대한 국가의 통제력을 지키려는 목적에서 단속에 나서는 것으로 풀이됩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