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사법농단’ 임종헌, ‘김명수 대법원장 증인’ 신청



임 전 차장 측 변호인은 오늘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재판에서 재판 공정성을 확인하기 위해 김 대법원장을 증인으로 신청한다고 밝혔습니다. 임 전 차장 측은 윤 부장판사가 지난 2017년 10월 김 대법원장을 만난 자리에서 사법농단 의혹 관련 “반드시 진상을 규명하고 연루자를 단죄해야 한다”는 취지로 말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