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경찰청장 “연쇄살인 피의자 집 수색 못해 안타까워”



최관호 서울경찰청장은 오늘를 끊은 50대 남성이 여성 2명을 살해한 사건과 관련해 피의자 집을 적극적으로 수색하지 못한 점에 유감을 표명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