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 성동구 전자부품 작업장서 불…인명 피해 없어



오늘 오후 5시 40분쯤, 서울 성동구의 한 4층짜리 건물 2층에 있는 전자부품 작업장에서 불이 났습니다. 불은 약 30분 만에 꺼졌지만, 정수기 등 집기 비품이 불에 타는 등 소방서 추산 200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