식약처 “‘김밥 식중독’, 살모넬라균 교차오염이 원인”



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밀면·김밥전문점에서 수백 명의 식중독 환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살모넬라균에 오염된 식재료를 완전히 가열하지 않았거나, 오염된 식재료를 만진 뒤 세정제로 손을 씻지 않고 다른 식재료나 조리도구를 만져 ‘교차오염’이 일어났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