영국,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에 업무 중단 명령



영국 정부가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중 한 곳인 바이낸스의 자국 내 운영을 사실상 중단시켰습니다. 영국 금융행위감독청 FCA눈 현지시간 25일 바이낸스의 영국법인 ‘유한회사 바이낸스마켓’에 “FCA의 사전 서면동의 없이 영 국 내에서 어떤 규제대상 업무도 수행해선 안 된다”고 명령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