원희룡, 명동서 1인 시위…”탁상공론식 거리두기 폐지”



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는 서울 명동에서 정부의 방역 조치를 비판하는 1인 시위를 진행했습니다. 원 전 지사는 시위 현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“지금과 같은 거리두기는 해제하고, 일선의 목소리를 반영한 합리적이고 최소한의 거리두기로 완화해야 한다”고 주장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