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폐암 말기’ 김철민 “암세포 온몸에 퍼져…끝까지 버틸 것”



폐암 말기로 투병 중인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이 근황을 전했다. 김철민은 17일 자신의 SNS에 치료 일정을 공개한 뒤 “지금 온몸으로 퍼져있는 암세포와 싸우고 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