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2조 원대 피해’ 가상화폐 거래소 브이글로벌 대표 등 체포



거래소 회원 가입 조건으로 600만 원짜리 계좌를 최소 1개 이상 개설하도록 해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회원 5만2천여 명으로부터 2조2천100억여 원을 입금받은 가상화폐 거래소 ‘브이글로벌’ 운영진이 검거됐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