6경기 타율 6할…폭주 시작한 ‘추추트레인’



시즌 초반 한국 무대 적응에 애를 먹었던 추신수 선수가 맹타를 휘두르기 시작했습니다. 최근 여섯 경기에서 타율 6할로 슈퍼스타의 본색을 드러내고 있습니다.
기사 더보기


정치 와 경제 둘러보기


추천 기사 글